2018.10.17 (수)
 
기사검색
 
이달의 문화포스팅
박운기 시의원의‘기운 팍’동네방네
쉬어가는 수필
기고
축사
기자수첩
법률칼럼
쓴소리 단소리
풀뿌리참여봉사단
Dental Clinic
 
> 칼럼/홍제천의 봄
노인이 가난해도 대한민국은 선진국인가?
노인 빈곤율 45.7%, 미래연금 장기 재정안정성 높여야 저출산, ...
전 세계인이 사용하는 쿼라(Quora)라는 질의응답 웹사이트가 있다. 이 웹사이트에 「대한민국은 선진국인가요?(Is South Korea developed?)」 라는 질문이 있다. 이 질문에 대한 거의 모든 답변은 국민소득, IT인프라, 인간개발지수(HDI) 등을 들어 대한민국을 선진국으...
국내 최대 K-POP 축제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 리뷰
지난 1·2일 양일간 서울 구로구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는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이 진행됐다. 이 페스티벌은 「별들의 무대」라고도 불리는 국내에서 손꼽히는 대규모 뮤직 페스티벌...
우리가 지켜나가야 할 ‘독립의 빛’
제2차 세계대전이 점차 연합국의 우세로 기울어지던 1943년. 연합국의 세 수뇌인 미국의 루스벨트 대통령, 영국의 처칠 수상, 중화민국의 장제스[蔣介石] 총통이 이집트 카이로에서 만난다. 2차...
한국을 대표하는 레게 밴드 ‘루드 페이퍼’
이달의 문화 포스팅은 음악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3’에 출연, 독특하고 개성있는 음색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한국 대표 레게 밴드 루드 페이퍼(보컬 쿤타, 프로듀서 알디(RD), 기타리스...
신현희와 김루트를 만나다.
 2017년 혜성처럼 등장해 ≪오빠야≫라는 곡으로 역주행   의 아이콘에 등극한 「신현희와 김루트」가 2년 만에 새    앨범으로 돌아왔다. 총 5개의 트랙(1번 트...
보훈가족의 마음 보듬기 “심리재활 서비스”
 2018년도 어느덧 절반이 훌쩍 지나고 녹음이 짙어지는 7월이 성큼 다가섰다. 올해의 절반을 시작하는 7월과 함께 국가보훈처에서는 따뜻한 보훈정책의 일환으로 새로운 사업을 추진하게 되...
『올바른 가치관에서 비롯된 청렴실천』
요즘 공공기관은 청렴이 화두다. 청렴의 사전적인 의미는 성품과 행실이 높고 맑으며, 탐욕이 없음을 뜻한다. 공직자의 덕목으로 다산 정약용 선생이 남긴 목민심서의 청렴의 정의가 지금 공직사...
2개국어로 읽는 러시아월드컵
1) 외신들이 바라보는 한국 팀의 전망.THE KOREAN TEAM’ PROSPECTS ARE VIEWED BY FOREIGN MEDIA.독일의 저명한 축구 전문지 「빌트」는 월드컵 특별 호를 출간하며 독일, 멕시코, 스웨덴과 함께 F 조에 속한 한국 ...
6.25 68주년 호국보훈의 달을 기리며
호국보훈의 달, 6월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거룩한 희생과 헌신을 모든 국민이 함께 기억하며 기리는 달이다.  우리나라는 일제 침략과 6·25 전쟁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국난을 겪었다...
대한민국 힙합퍼 들의 멘토 MC메타를 만나다.
이달의 문화 포스팅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존경받는 힙합 뮤지션으로 한국어만을 사용한 랩과 라임을 자신만의 독특한 색깔로 풀어냈다는 평가를 받으며 대한민국 힙합의 큰 족적을 남긴...
이달의 문화 포스팅 / 2개국어로 읽는 평창올림픽
지구촌 최대의 겨울스포츠 축제인 「2018평창동계올림픽」과 「2018동계페럴림픽」의 스태프로 3개월간 참여하며 느꼈던 내용을 본지를 통해 소개하려고 한다. 굳이 50여일이 지난 이 시점에 서 올림픽 이야기를 다시...
거안사위(居安思危)의 역설적 진리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극한의 갈등 지역인 한반도는 바야흐로 해빙 분위기를 맞고 있다. 북한은 비핵화 의지를 표명했고, 남북은 특사단 파견을 통해 남북정상회담 개최를 합의했으며, 일각에...
3월 넷째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
 2018년 새해가 시작된 지도 어느덧 두 달이 지나, 따뜻한 봄 기운이 완연한 3월이 되면 생각나는 「서해수호의 날」을 여러분은 알고 계십니까?  서해수호의 날이란 제2연평해전(200...
왜 서대문은 정체됐고 그 대안은 무엇인가?
서울 서북권의 중심지였던 서대문이 이제 은평·마포구보다 뒤처지는 것 같다는 말씀을 하시는 분들을 자주 만나게 된다. 한때 최고의 상권이었던 신촌과 이대가 홍대에 밀리고  친구를 만...
사업주 부담 줄이고, 근로자 연금 혜택 늘리고
작년 최저임금 위원회는 2018년 최저임금을 2017년보다 16.4% 인상한 7530원으로 결정했다. 최저임금법이 제정된 이래 최고의 인상률이다.정부에서는 최저임금 상승에 따른 소상공인과 소규모자...
나쁜 어른의 반성문
나는 10대 청소년에 대한 고민이 별로 없었다. 20대로 성장한 딸과 아들이 있지만 솔직히 돈 벌어서 밥 먹이고 학교 보내면 되는 거라고 생각했다. 중년이 된 친구들이 「아빠의 무관심」이 자녀...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증가로 17(연희동 엘리트빌딩 3층)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