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6 (일)
 
기사검색
 
스포츠
건강뉴스, 행사
박진희의 골프칼럼
어르신
> 건강 > 어르신
2024년 03월 19일 (화) 18:33 [제 931 호]
초로기 치매 환자 위한 프로그램 신설 운영

'기억키움학교 초록반' 개설, 3개월과정 주2회 운영
작업치료, 텃밭활동, 신체활동, 음악치료 등 진행

△서대문구치매안심센터의 「신체 활동」
초로기 치매 환자를 위한 인지 재활프로그램 「기억키움학교 초록반」을 서대문구가 이달부터 신설 운영한다.
65세 이전에 발병해 소위 「젊은 치매」로 불리는 초로기 치매환자가 증가 추세에 있는 데 따른 것이다.

전체 치매환자의 9%를 차지하는 초로기 치매는 노인성 치매에 비해 진행 속도가 빠르지만 사회 안전망이나 지지 체계가 미비한 것이 현실이다.
이에 따라 2024년 서대문구 치매안심센터는 초로기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기억키움학교 초록반」을 새롭게 개설했다.
3개월 과정이며 주 2회씩 작업치료, 텃밭활동, 신체활동, 음악치료 등의 프로그램으로 꾸며진다.

이를 통해 환자의 인지 및 신체 기능 유지와 심리적 위축 해소, 보호자 돌봄 부담 경감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박선정 서대문구보건소장은 『초로기 치매 환자 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분기별로 만족도와 수요 조사를 실시하고 이용자 중심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가로 개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민을 대상으로 「기억키움학교 초록반」 이용자를 상시 모집 중이며 자세한 내용은 서대문구치매안심센터(02-379-0183)로 문의하면 된다.

ⓒ sdmnews
서대문사람들 카카오톡채널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