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7 (목)
 
기사검색
 
행정
사회, 안전
복지
단신
동정
주민자치시대, 주민이 힘이다
서울시 뉴스
> 자치 > 사회, 안전
2023년 02월 28일 (화) 16:51 [제 896 호]
어둡고 막다른 골목길, 범죄예방위한 맞춤디자인 도입

서대문구 창천동 361번지 일대, 범죄예방 인프라 구축
노후 주택 많고, 여성 1인 가구 비율이 높아 골목길 안전 강화

△서대문구의 범죄예방 인프라 구축 사업 대상지에 한 여성이 골목길을 오르고 있다.
서울시가 주관한 「2023 범죄예방 인프라 구축 사업」 공모에서 서대문관내 창천동 361번지 일대가 최종 선정됐다.
대상 지역에는 골목길, 막다른 길, 노후 주택들이 있으며 여성 1인 가구 비율이 19%로 서대문구에서 가장 높다.
또한 연희로와 신촌로가 만나는 동교동삼거리에서 가까워 외부인의 왕래가 많다.

구는 공모선정을 계기로 관련 기관 및 지역주민과의 긴밀한 협의를 거쳐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범죄예방 인프라 구축 사업을 추진한다.
우선 서울시자치경찰위원회, 서울경찰청, 서대문경찰서와 함께 합동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대상 지역의 물리적 환경적 요인을 분석한다. 또한 이를 바탕으로 범죄예방을 위한 맞춤 디자인을 개발 시행한다.

또 사업 초기 단계에서부터 주민협의체를 구성해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공감대를 기반으로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주거환경을 조성한다.
이와함게 향후 추진하는 범죄예방 사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성과 분석 데이터를 구축한다.
이성헌 서대문구청장은 『이번 환경 개선 사업으로 해당 지역의 범죄 발생이 감소하고 생활 안전이 증진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문의 도시관리과 02-330-1994)
ⓒ sdmnews
서대문사람들 카카오톡채널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