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기사검색
 
이달의 문화포스팅
박운기의‘ 기운 팍 서대문’ 동네방네이야기
쉬어가는 수필
기고
축사
기자수첩
법률칼럼
쓴소리 단소리
풀뿌리참여봉사단
Dental Clinic
> 칼럼/홍제천의 봄 > 풀뿌리참여봉사단
2006년 08월 16일 (수) 11:51 [제 369 호]
풀뿌리 참여봉사단 가평서 첫 단합대회

단원 30여명 가족과 함께 참여, 뜻깊은 시간 "주민의 힘 실린 지역언론 육성" 다짐
△가평 화이트빌 팬션에서 보낸 풀뿌리참여봉사단의 첫 단합대회는 단원과 가족들이 함께 자리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유진만 회장.
△목적지인 가평에 도착 점심식사 준비후 단합의 건배를 하고 있는 단원들.

수은주가 36도를 육박하는 지난 8월 15일 오전 9시.

서대문사람들신문사 앞에서 집결한 풀뿌리참여봉사단원 36명은 미리 준비된 버스에 몸을 싣고 가평으로 향했다.

이날 단합대회를 위해 윤현숙, 이문학 이사가 가족과 함께 참여해 더욱 알찬 행사를 지원했다.

그동안 5차 정기회의를 통해 명예기자단의 지침과 함께 앞으로 보다 적극적인 의정참여는 물론,

지역 여론을 제대로 수렴하기로 결의한 명예기자들은 '풀뿌리 참여봉사단'을 결성키로 한 후

첫 행사로 가평 단합대회를 결정했다.

막바지 휴가 행락객들로 가평 일대 도로는 주차장을 방불케 해 일정이 늦어졌지만 단원 모두는

버스 안에서 앞으로의 일정에 대한 진지한 결의를 다졌다.

유진만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서대문사람들신문은 그간 재정적 어려움 속에서도 변치 않는 정론직필의 의지로 지금의 신문을 만들어내는 큰 역할을 했다"고 설명하고 "앞으로는 주민의 힘을 보여줄 수 있는 진정한 서대문주민의 언론이 될 수 있도록 우리가 힘을 모아야 할 때"임을 강조했다.

행사의 전반적인 일정부터 모든 준비를 맡아온 박명구 총무는 "우리는 서대문 주민임과 동시에 서대문사람들신문을 대표하는 명예기자인 만큼 겸손하고 정직한 자세를 잃지 말하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 총무의 당부에 이어 정정호 발행인의 기자수칙에 관한 설명이 이어져 참가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일정보다 2시간 여 늦은 오후 1시, 가평 목적지에 도착한 단원들은 여장을 풀고 점심식사를 한 후 계곡에서 늦은 여름을 즐기며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 sdmnews
seodaemun@korea.com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광고안내 구독안내
서대문사람들신문사/발행인 정정호  esdmnews.com Copyrightⓒ 2006   All rights reserved.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7안길 38 B동 301호/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다-3012/등록일자 1993.6.8 Tel: 02) 337-8880 Fax: 02) 337-8851